오늘의 좋은 글

사랑나눔

오늘의 좋은 글

HOME > 사랑나눔이야기방 > 오늘의 좋은 글

응원합니다~~~ ^^ 당신이 근사합니다.

권경화이메일

 

 

오늘은 2023년 1월1일입니다

최고가 아닌 포기하지 않는 성실함으로 나아가도 

전혀 늦지 않습니다.

실망하지 말고 자책하지말고 포기하지 마십시오

누구나 근사한 인생을 살고 있습니다 ^^

 

 

 

 

따뜻한하루

 

위대한 꼴찌



1990년 11월 2일, 3만 2천 명이 출전한
29회 뉴욕 마라톤 대회에서 꼴찌를 한 선수에게
모든 언론의 관심이 집중되었습니다.

55세의 여성 마라토너인 '조 코플로비츠'는
29시간 45분의 기록으로 뉴욕 마라톤을 완주했습니다.
우승자보다 약 27시간 이상 늦은 기록이지만
사람들은 그녀의 완주에 뜨거운 응원과
박수를 보냈습니다.

사실 그녀는 30년 전 중추신경계 질병인
'다발성 경화증'을 앓기 시작했습니다.
질병으로 인해 팔과 다리를 자유롭게 움직일 수 없었기에
두 목발에 의지한 채 절뚝이며 초인적인 의지로
풀 코스를 완주했습니다.

그런 그녀를 위해 대회 조직위는 일반 참가자들보다
4시간 이른 새벽 5시 30분에 출발할 수 있게 배려했습니다.
그녀는 달리는 내내 당뇨병으로 인해 2시간마다 멈춰서
혈당을 측정해야 했으며 중간중간 휴식을 취하며
고독한 레이스가 시작됐습니다.

장시간 목발을 짚어야 하기에 저려오는 팔,
몰려오는 졸음 등 포기하고 싶은 순간이 있었지만
그녀는 끝까지 버텨 결국 최종 목표인
'완주'를 달성했습니다.

완주 한 뒤 그녀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기록과는 상관없이 승리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성실하게 전진하면 반드시 목표에 도달한다는 것이
마라톤의 교훈입니다."





모든 사람들은 마라톤보다 훨씬 긴
인생이라는 마라톤을 혼신의 힘을 다해 달리고 있습니다.
완주의 과정에서 수많은 역경과 고난을 만나게 되며,
때로는 길이 험하다고, 자기 능력이 부족하다고
좌절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우리는 그 역경을 극복할 방법을
생각할 수 있는 존재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중요한 건, 좌절의 여부가 아니라
어떻게 딛고 일어서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힘들다고 아니면 늦었다고 절대 포기하지 마세요.
포기하지 않는 한 우리는 인생의 완주라는
목표를 이루게 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꿈을 가져라. 계획을 세워라.
그리고 그것을 향해 나아가라.
약속하건대, 당신은 거기에 이를 것이다.
– 조 코플로비츠 –

 

 

 

이 게시물에 덧글쓰기
스팸방지 숫자 그림
*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