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사랑나눔

사랑방(상담/문의)

한가득 주신 오덕씨 아버지 어머니의 마음

권경화이메일

 

올해 저희 김장 하라고 배추랑 무농사를 지으셨다고 가져가라고 연락이 왔습니다.

배추뽑고 출출하면 먹으라고 컵라면도 준비해 두시고...

배추, 큰무, 알타리무, 나박김치 색무...

씨래기도 삶아서 얼려놓으셨고 달래도 다듬어 냉동실에

넣어두셨다고 꺼내주십니다.

 

어머니께도 두고 드시라니 주려고 일부러 해놓았다고 하십니다....

건강도 안좋으신데 어찌나 죄송하고 감사한지~~~

 

내년엔 마늘농사도 지어주신다고 하시네요

괜찮다고 괜찮다고 그저 건강하시길 당부드리고 돌아왔습니다.

 

오덕씨 아버님 어머님 김장 맛있게 해서 베데스다 식구들 모두 잘먹겠습니다~ ^^